상단여백
HOME 스페셜 국제
엔젤스헤이븐, 카센다 서브카운티 주민에 종자창고 및 물탱크·방아기계 지원

사회복지법인 엔젤스헤이븐은 삼성전자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하는 ‘카센다지역 여성문해교육 및 자립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종자은행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카센다 서브카운티의 니야브웨야 패리쉬에 종자창고를 건설하였다.

종자창고는 엔젤스헤이븐이 시행 중인 종자은행 프로그램(종자 값이 비싼 우간다 지역 특성을 고려하여 지역 농민을 위해 돈 대신 종자를 직접 빌려주고, 수확기에 저리에 종자로 돌려받는 농민 소득 지원 프로그램)의 근간이 되는 시설로, 종자를 보관하는 창고구획과 조합 회의를 위해 활용되는 조합 사무실 구획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외에도 수원지가 멀어 물을 확보하러 가는 노동이 큰 지역 농민들을 위해 종자창고에 물탱크를 설치해(10,000L 물탱크 2개) 농민들을 지원하였다.

종자창고는 지난 6월에 완공되었으나 코로나 19로 인한 중앙 정부의 락다운으로 준공식은 9월 29일에 진행되었다. 준공식에는 지역 정부 당국자 등 50명이 참석하여 종자창고의 준공을 축하하였다. 조준호 대표이사는 11월 5일 직접 우간다를 방문하여 종자창고를 시찰하였다. 

한편 엔젤스헤이븐은 현재 수도인 캄팔라에서 약 300KM 서쪽으로 떨어진 우간다 카바롤레 디스트릭트 카센다 서브카운티에서 국제개발협력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삼성전자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후원으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 간 카센다 서브카운티에서 ‘카센다지역 여성문해교육 및 자립지원사업’을 통해 여성 문해율 향상 및 자립 능력 강화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엔젤스헤이븐은 이번 사업을 통해 카센다 지역의 여성의 인권이 향상되고 지역 주민의 생계 소득이 향상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강현 기자  kkh911226@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