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롯데제과 ‘닥터자일리톨버스’ 강원도 고성군 방문‘치아가 건강한 대한민국’ 캠페인 일환... 지역 주민 대상으로 치과진료 진행
롯데제과와 대한치과의사협회가 함께하는 ‘닥터자일리톨버스’가 100회차 진료를 맞아 지난 6일 강원도 고성군을 방문했다. [사진=롯데제과]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롯데제과(이영구 대표이사)와 대한치과의사협회(박태근 회장)가 함께하는 ‘닥터자일리톨버스’가 100회차 진료를 맞아 지난 6일 강원도 고성군을 방문했다.

이번 ‘닥터자일리톨버스’는 대한치과의사협회 홍수연 부회장, 현종오 대외협력이사, 송호택 자재ㆍ표준이사, 강원도치과의사회 변웅래 회장 등의 의료팀과 샤롯데 봉사단을 포함한 총 봉사 인력 10여명으로 구성됐다. 고성군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진료하였고, 자일리톨껌 등 과자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닥터자일리톨버스가 간다’ 캠페인은 2013년부터 올해 10년째 이어오고 있다. 이 캠페인은 ‘치아가 건강한 대한민국’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 위해 롯데제과와 대한치과의사협회가 공동으로 추진해 온 사회공헌사업이다. 

매월 1회씩 장애인 단체 및 치과 의료 취약 지역에 직접 찾아가 무료 치과 진료와 구강 보건교육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여 지역 주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재까지 치과의사 등 의료진 900여명이 참여했으며 진료를 받은 치과환자는 5300여명, 진료 건수도 7500여건에 달한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