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술
"현장 농업인 어려움, 연구개발사업에 반영"조재호 농촌진흥청장, 충북 농기원 업무보고.. 영농현장 방문 지원 활동 점검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이 20일 충북 청주시 충북도농업기술원에서 도원 핵심과제에 대한 보고를 받고 연구성과물에 대한 설명으로 듣고 있다. [사진=농촌진흥청]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은 20일, 충청북도 음성군 대소면에서 진행된 영농 민원 상담(컨설팅) 현장을 찾아 고품질 시설수박 재배를 위한 기술지원 활동을 점검했다. 

영농 민원 상담은 농촌진흥청이 품목별 전문위원을 농업 현장에 파견해 농업인의 영농 고충을 진단하고 해결책을 제시하는 고객지원 서비스다.

이 자리에서 조 청장은 “농, 축산물 생산 과정에서 농업인이 겪는 기술적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기술을 연구개발사업에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조재호 청장은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인삼특작부와 공동으로 천궁, 당귀, 작약 같은 약용작물의 기능성 소재를 연구하는 산업체를 방문했다. 조 청장은 약용작물의 기능성 소재 개발과 산업화 방안을 논의하며, 우수 기술을 보유한 연구기관, 기업체와 활발하게 교류해 상생 발전하는 기회를 만들겠다는 뜻을 전했다.

한편, 조 청장은 이날 충청북도농업기술원에서 핵심과제 추진 상황을 보고 받고, 과수화상병 예방, 미세먼지 발생 저감과 산불 예방 등 당면 영농 상황을 점검했다.

조 청장은 "올해 농업기술원, 농업기술센터 주축으로 화상병 예방관찰(예찰)을 강화하고, 화상병이 발생했을 때 신속하게 조치할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다시 점검해야 한다"면서 "농업 현장에서 영농부산물이나 논‧밭두렁을 태우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유도해 미세먼지 발생량을 낮추고, 봄철 산불 예방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